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 활동소식 > ♻️제로웨이스트 실패 사례 모집 결과를 공유합니다♻️

활동소식

♻️제로웨이스트 실패 사례 모집 결과를 공유합니다♻️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6월 27일부터 7월 15까지 진행되었던 제로웨이스트 실패사례 공모전을 통해 모집된 사례들을 공유합니다!✨

 

1. 매장 내 일회용품 사용
(전체의 36%)

😕 : 먹고 간다고 미리 말했는데도 준비된 음료는 플라스틱 컵에 담겨 있었고, 일회용 포크를 주셔서 당황스러웠어요!

😕 : 머그컵을 요청했는데 매장에서 머그컵 사용이 어렵다는 대답을 들었어요.

❌ 현재 매장 내 사용 금지된 일회용품 : 일회용 플라스틱 컵, 수저, 포크, 젓가락 ❌

매장 내 일회용품 사용은 금지되어 있지만 아직도 매장 내에서 일회용품을 사용하는 모습을 자주 목격할 수 있습니다.
누구의 편리함을 위해서 아직까지도 일회용품을 마구 사용하는 걸까요?

 

[행동으로 실천하기]

✔️ 매장 내에서 다회용기를 사용할 것을 직원에게 확실하게 전달하기
✔️ 텀블러와 개인 다회용기 들고 다니기

✔️ 일회용품 사용에 대한 불편함을 매장에 직접 표출하고 다회용기 사용을 촉구하기
✔️ 매장의 상황과 특성을 파악하여 다회용기 사용이 가능한 매장 환경을 조성하도록 요구하기

 

2. 다회용기 미지참
(전체의 22%)

😥 : 여름에 시원한 음료를 오래 마시고 싶지만 텀블러는 크고 무거워서 외출할 때 들고 다니기 힘들어요.

😥 : #용기내 다회용기에 음식을 포장했는데 예상치 못한 사이드 메뉴를 일회용품에 받고 말았어요.

 

[행동으로 실천하기]

✔️ 작은 가방보다는 다회용기를 챙길 수 있는 큰 가방 들고 다니기
✔️ 일회용품 보증금제 시행 촉구 캠페인에 동참하기 👉 동참하러 가기

✔️ 매장간의 다회용기 공유 서비스 혹은 대여반납 서비스가 더 확산되도록 하기

 

3. 타의로 일회용품 사용
(전체의 14%)

🤔 : 신경써서 텀블러를 준비했는데, 회의에 참석하러 갔더니 이미 제 자리에 생수병이 놓여 있었어요

🤔: 친구가 선물을 보내줘서 기쁜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었더니 스티로폼 박스와 플라스틱, 비닐로 꽁꽁 포장된 선물을 받고 너무 당황스러웠어요. 친구의 마음은 고맙지만 이럴 때마다 너무 난감합니다.

 

[행동으로 실천하기]

✔️ 쓰레기 배출을 최소화하는 생활을 직접적으로 권유해보기
✔️ 제로웨이스트를 실천하는 모습을 많이 노출하기
✔️ 평소 대화를 나눌 때 환경 주제를 자주 꺼내기

 

4. 배달 음식 이용
(전체의 14%)

🙄 : 날이 더워질수록 음식을 하는게 너무 힘들어서 배달 음식을 시켰어요. 먹고 난 후 쌓여있는 일회용품 용기들도 문제지만, 남은 뼈들 때문에 벌레가 생기고 종량제 봉투를 다 채우지도 못한 채 내놓고 말았어요.

🙄 : 요즘 대부분의 치킨 집은 종이박스를 사용하지만 정작 치킨을 다 먹고나면 양념과 기름 때문에 분리수거를 할 수도 없어요. 정말 곤란합니다.

 

[행동으로 실천하기]

✔️ 가까운 거리의 식당은 매장에서 식사하도록 노력하기
✔️ 계절에 맞는 요리와 조리법을 찾아보기
✔️ 배달 시킬 수 있는 날을 정해두기

 

5. 음식물 쓰레기 배출
(전체의 7%)

😓 : 색다른 요리에 도전하던 중, 걸려온 전화를 받다가 음식을 태워버렸어요. 결국 음식물 쓰레기만 왕창 버리게 되었네요

😓: 친구들과 모임을 가지면 꼭 넉넉하게 음식을 주문하게 되고 결국엔 다 먹지 못하고 음식을 남기게 됩니다. ‘부족한 것보다 남는 게 낫다’라는 생각을 버려야겠어요!

❓❗ 음식을 남기지 않고 음식물 쓰레기를 만들기 않는 것도 제로웨이스트 라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맛있는 음식을 즐기는 것도 중요하지만, 적절히 먹을 수 있는 만큼만 즐기는 것도 중요합니다!

 

[행동으로 실천하기]

✔️ 인원수에 맞는 한끼 식사 준비하기

✔️ 음식을 과하게 소비하는 컨텐츠보다 음식을 적절하게 즐기는 컨텐츠가 대중화 되도록 하기

 

6. 필요없는 소비

😤 : 오래 신은만큼 발에 딱 맞는 신발을 수선해서 좀 더 신으려 했는데, 수선 재료도 없을 뿐더러 수선 비용이 더 많이 든다고 합니다. 왜 기업들은 수선 재료는 따로 판매하지 않을까요?

😤 : 혼자 살다보니 밀키트를 종종 사게 되는데요, 유통기한이 짧은 경우가 많아 아무 생각 없이 샀다간 유통기한을 넘겨 버리기 일수입니다. 음식물 쓰레기와 함께 갖가지 비닐, 플라스틱 포장은 덤이죠!

 

[행동으로 실천하기]

✔️ 오래 쓸 수 있는 제품을 하나만 구매하기
✔️ 중고마켓 이용해보기

✔️ 옷을 사면 단추와 작은 원단을 보내주는 것 처럼 제품을 수선할 수 있는 재료를 함께 판매하거나 따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하기
✔️ 1인 가구를 겨냥한 밀키트 소비를 부추기지 않는 문화 만들기

 

♻️ 제로웨이스트는 쓰레기 배출 제로(zero)를 뜻합니다!

완전히 쓰레기를 배출하기란 쉽지 않겠지만 우리가 노력한다면 많은 것들이 변화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소비제로! 생산제로!를 위해 앞장서요🏃🏃‍♀️

청주충북환경연합

청주충북환경연합

생명과 평화의 가치를 실현하고, 환경적으로 건전한 지속가능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활동하는 환경단체입니다.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와 회원들의 회비로 운영되는 비영리 시민단체입니다.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